상단여백
HOME 정치 국내정치 국회
국회도서관, 제7차 ‘AI와 국회포럼’ 개최‘주요국의 AI 정책 현황과 시사점(1): 중국’을 주제로 진행
미국, EU, 일본 등을 대상으로 순차적으로 개최 예정

[더뉴스=김재봉 선임기자] 국회도서관(관장 현진권)은 12월 15일 오전 10시‘주요국의 AI 정책 현황과 시사점(1): 중국’이라는 주제로 제7차‘AI와 국회포럼’을 온라인 비대면 방식으로 개최했다.

국회도서관은 12월 15일 오전 10시‘주요국의 AI 정책 현황과 시사점(1): 중국’이라는 주제로 제7차‘AI와 국회포럼’을 온라인 비대면 방식으로 개최했다 <사진 국회>

이번 포럼은 국가 차원에서 AI 산업 양성 정책을 적극 추진하고 있는 중국을 선정해 중국 정부의 AI 관련 지원 정책 및 제도와 B.A.T로 불리는 바이두(Baidu), 알리바바(Alibaba), 텐센트(Tencent) 등 중국 AI기업의 다양한 기술 도입 사례를 살펴보기 위해 진행됐다.

발제는 이희옥 성균관대학교 정치외교학과 교수, 백서인 과학기술정책연구원 부연구위원이 맡았으며, 이현태 인천대학교 중어중국학과 교수와 김선재 국회도서관 중국담당 해외자료조사관이 토론자로 참여했다. 이희옥 성균관대학교 교수는 중국 정부의 AI 정책 전반에 대해 개관했고, 백서인 과학기술정책연구원 부연구위원은 중국 기업의 AI 도입 사례를 중심으로 발제했다.

이번 포럼에서 좌장을 맡은 현진권 국회도서관장은 “그동안 6차에 걸쳐 살펴 본 국내 AI 산업의 발전 현황과 오늘 포럼에서 논의된 중국 사례를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새로운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한 지능형 입법지원서비스 모델을 개발하고, 제공할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추후, 국회도서관은 중국 이외에도 미국과 EU, 일본 등을 대상으로 ‘AI와 국회포럼’을 순차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김재봉 선임기자  kimjaibong@gmail.com

<저작권자 © THE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뉴스#국회#AI#시사점#국회포럼#비대면#중국#일본#기술도입

기사제휴 언론사

김재봉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