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THE NEWS부울경 부산기관 부산
부산경찰, 언택트사회의 특성을 악용한 사이버범죄 강력 대응사이버범죄 대폭 증가 추세, 메신저피싱 등 신종범죄 동반 증가
부산경찰 전담조직 신설 및 예방홍보로 적극 대응 의지 표명

[더뉴스=김기혁 기자] 부산경찰청(청장 진정무)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언택트사회의 특성을 악용한 사이버범죄가 지난해 대비 47.8% 증가했다고 밝혔다.

자녀사칭 접근방법 <사진 부산경찰청>

특히 사회 신뢰를 저해하고 서민들을 눈물짓게 하는 민생침해형 범죄인 사이버사기가 전년도 대비 53.7% 증가했고, 최근 코로나19 2.5단계 격상에 따라 비대면 범죄인 메신저피싱 사기도 증가하고 있어 시민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부산경찰은 이러한 범죄추세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시경찰청에 사이버경제범죄수사팀(2개팀/ 10명)을 신설하는 등 전담조직 정비를 통해 경찰서에서 해결하기 어려운 고난도 조직적인 사이버사기 범죄(쇼핑몰사기, 메신저피싱 등 금융범죄) 전문 수사·지휘체계를 구축하고, 일선 경찰서에서는 민생 밀착형 물품거래 사기수사와 피해자 보호 및 피해회복 중심으로 강력 대응할 계획이다.

또한, 피해예방을 위해 청소년·노인 등 취약계층을 상대로 맞춤형 예방교육을 강화하고, 유관기관과도 협업을 통한 홍보활동을 강화하기로 했다.

김기혁 기자  thenews7490@gmail.com

<저작권자 © THE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뉴스#부산경찰청#언택트사회#사이버범죄#메신저피싱#신종범죄

기사제휴 언론사

김기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