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THE NEWS강원 행정 강원도
강원도, 일상회복 위한 코로나19 무료예방접종 실시전 도민 70%이상 접종으로 집단면역 확보, 일상 회복 목표

[더뉴스=김광현 기자] 강원도(도지사 최문순)는 코로나19 예방접종을 통해 사망자를 최소화하고 지역사회 전파 차단을 위해 11월까지 집단 면역 형성을 목표로 하는 코로나19 예방접종을 2월부터 순차적으로 시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2월 중 우선접종 대상자는 코로나19 전담병원 의료진이며 추후 대상자는 코로나19 감염에 취약한 대상을 그룹별로 선정하고 백신 공급 상황에 맞추어 분기별 접종을 시행할 예정이다.

예방접종은 백신의 종류에 따라 접종 기관이 구분되어 mRNA백신(화이자,모더나)을 접종할 수 있는 접종센터를 시군별 각 1개소씩 18개소를 선정하고, 바이러스벡터백신(아스트라제네가,얀센) 접종의료기관을 시군별 450여 개소를 추천받아 이중 330여개소를 접종기관으로 선정해 코로나19 예방접종이 원활히 시행될 수 있도록 준비에 철저를 기하고 있다.

접종센터 운영에 따른 예방접종 의료인력은 도 및 시‧군 예방접종시행추진단 지역협의체의 협조를 통해 민간 의료인력을 추가 확보할 예정이며, 중앙에도 군의관 등 의료인력 자원을 지속 요청해 운영에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준비를 하고 있다.

또한 道는 지역특성상 많은 진폐 재해자들이 현재 강원도에 거주하고 있고, 그들의 희생이 국가 발전의 원동력이 되었던 만큼 진폐 재해자들이 코로나19 예방접종 우선 대상자에 포함될 수 있도록 정부에 건의해 놓은 상태이며, 향후 일정에 따라 다시금 건의하여 좋은 결과가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광현 기자  thenews7490@gmail.com

<저작권자 © THE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뉴스#강원도#무료예방접종#코로나19#집단면역#우선접종#대상자

기사제휴 언론사

김광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