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복지 의료복지 복지일반
화이자사(社) 경구용 치료제 40만 명분 추가구매 계약 체결1월 중순 국내에 도입 예정으로 재택환자 치료, 오미크론 변이 대비 방역▪의료대응에 큰 기여 기대

[더뉴스=김소리 기자] 정부는 1월 5일 한국화이자사(社)와 40만 명분의 경구용 치료제(팍스로비드) 추가구매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질병관리청 <사진 질병관리청>

금일 계약을 통해 총 100.4만 명분의 경구용 치료제 선구매 계약이 체결되었으며, 한국화이자社와 76.2만 명분, 한국MSD社와 24.2만 명분이다.

화이자社 경구용 치료제(팍스로비드)는 예정대로 1월 중순 국내에 도입된다.

제약사와 초도물량과 도입 일정 등에 관한 세부적인 사항을 확정하는 마무리 단계에 있으며, 다음 주에 경구용 치료제 도입 및 활용방안에 대해 국민에게 안내할 예정이다.

경구용 치료제의 신규도입으로 재택환자 치료에 크게 도움이 될 것이며, 오미크론 변이 대비 방역․의료대응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오미크론 변이 확산 등 방역 상황과 의료대응 상황, 국내외 치료제 개발 현황, 치료제의 임상 결과 등을 종합해 치료제 활용방안과 구매를 계속 검토할 예정이다.

김소리 기자  sori0129@gmail.com

<저작권자 © THE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뉴스#질병관리청#경구용치료제#국내도입#재택환자#오미크론#선구매

김소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