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THE NEWS강원 행정 영서남부
평창군, 솔잎혹파리 방제사업 시행이달 말부터 25일간 평창읍 후평리 산2번지 외 25필 50.15ha 방제

[더뉴스=김광현 기자] 평창군은 관내 소나무림을 대상으로 솔잎혹파리 병해충 피해를 최소화하고 산림생태계 유지 및 산림자원 보호를 위해 '2022년 솔잎혹파리 방제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평창군청 <사진 평창군>

총 51백만원 사업비가 투입되는 이번 방제사업은 2021년도 솔잎혹파리 발생 피해 실태조사 대상지에 대해 실시하며, 최적의 방제를 위해 성충의 우화최성기 직후(우화 최초 일로부터 2주가 방제 적기)로 고도, 기후, 지역여건 등을 고려해 적정 시기에 저독성 약제 사용을 통한 생태적 방제사업을 추진한다.

군은 소나무가 솔잎혹파리에 감염될 경우 2~3년간 피해가 누적되어 고사돼 주변 산림에 까지 피해를 주기 때문에 병해충 조기 발견과 적기 방제로 산림생태계 유지·보호 및 산림의 공익적 기능 증진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다.

아울러, 솔잎혹파리 나무주사 약제로 방제된 소나무의 솔잎을 채취해 식용할 경우 인체에 유해한 만큼 방제 지역의 안내경고판을 설치하여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현재 솔잎혹파리 방제 지역 외에도 2022년 추가 발생 지역에 대해 수시로 조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충영(혹)이 형성되어 외관상 피해가 잘 나타나는 8~9월에는 집중조사를 실시해 2023년 방제사업 대상지에 대해서도 사전 설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광현 기자  thenews7490@gmail.com

<저작권자 © THE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뉴스#강원도#평창군#솔잎혹파리#방제사업#병충해피해

김광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