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정책 금융.보험
농협은행 저금리대출 100명중 90명이 공무원?평균 금리 1.84% 초저금리 대출 공무원 100명 중 90명 공무원, 4명은 공기업 인사
위성곤 의원

[더뉴스=경제] 더불어민주당 위성곤 의원(제주 서귀포시 / 국회 농림축산식품위)은 농협은행의 신용대출 중 가장 낮은 금리 고객 100명 중 90명이 공무원이라고 13일 국정감사를 통해 밝혔다.

위 의원이 밝힌 자료에 의하면 90명의 공무원에게 저금리 대출(금리 1.04% ~ 1.94% / 평균 1.84%)을 한 농협은행의 5개 취급점은 모두 정부․공공기관 소재지에 위치해 있어 공무원 등에 대한 금리 특혜가 있었던 것이 아니냐는 비판을 받고 있다.

농협은행 저금리 대출자 중 공무원이 90명이며, 공기업 인사도 4명이 포함된 것으로 밝혀져 농협의 저금리 대출 94%가 공무원 및 공기업 인사에게 이뤄진 것으로 나타났다.

공무원 및 공기업 인사에게 저금리 대출을 한 농협은행 취급점은 ‘한국수력원자력지점, 세종국책연구단지지점, 전북혁신도시지점, 정부과천청사지점, 정부세종청사금융센터’ 등이다.

이들 지점에서 농협은행이 공무원의 상위 100위 저리대출자 중에는 타은행과의 경쟁을 통해 유치한 5급 사무관 신규임용 대상자들이 상당수 포함되어 있다.

김재봉 기자  kimjaibong@gmail.com

<저작권자 © THE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휴 언론사

김재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