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THE NEWS강원
도심 철도 하부공간, 특수조명으로 로맨틱 춘천 알린다
야간 특수조명 설치 후

[더뉴스=춘천시.강원도] 춘천시는 3억 원을 들여 전철 하부공간 정비사업의 하나로 특화된 야간경관을 조성한다. 도심을 지나는 전철 하부공간이 밤이면 스크린으로 변해 로맨틱 춘천을 알리게 된다.

바닥에 특수조명장치를 설치, 전철 하부 천장과 콘크리트 기둥을 다양한 그래픽으로 채우는 미디어아트의 일종이다.

야간 특수조명 설치전

우선 온의사거리, 롯데마트 사거리 하부공간에 시범 설치키로 했다. 낭만, 행복, 환경 등의 주제로 다양한 이미지를 표현한다. 도시 홍보 뿐 아니라 보육선도도시 등의 공익 캠페인 공간으로도 활용된다. 향후 지역 작가들과의 협업을 통해 철도하부 갤러리도 계획하고 있다.

춘천시는 이번 달 착공을 시작해 연말까지 공사를 마칠 계획이며, 준공 후 시민들의 의견을 수렴, 다른 구간의 경관 개선 방안도 모색할 계획이다.  

 

김재봉 기자  kimjaibong@gmail.com

<저작권자 © THE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휴 언론사

김재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