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선거 대선 제19대 대통령선거
[대선] 김선동 '세월호 전면 재조사, 부역자 엄중처벌'유가족들 "용기 가지고 민중후보답게 서민의 목소리를 대변해주길 "
안산 세월호 합동분향소를 찾은 민중연합당 김선동 후보 <사진 김선동 캠프>

[더뉴스=대선] 민중연합당 김선동 대선후보는 선거운동 이틀째인 18일 오후, 안산 세월호합동분향소를 방문해 분향소에 분향하고 세월호 유가족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세월호 유가족들은 "박근혜가 탄핵되었는데도 정부가 하는 선체수습이 엉망이다. 세월호 해결이 당면 최대 현안이다. 큰 목소리를 내서 이끌어달라.”며 지원을 호소했다.

이에 김 후보는 “유족들 말씀처럼 미수습자 9분을 찾는 일이 가장 시급하다. 아직도 의혹이 많은 세월호 진상규명과 사고 책임자와 부역자 전원을 찾아내 엄중처벌하겠다.”고 약속했다.

세월호 유가족은 김 후보에게 아이들 환생을 뜻하는 나비뺏지를 달아주며 “우리는 아이들 목소리 듣고 세월호 운동을 하고 있다. 용기 가지고 민중후보답게 서민의 목소리를 대변해주길 바란다.”며 응원했다.

김재봉 기자  kimjaibong@gmail.com

<저작권자 © THE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휴 언론사

김재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