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생활경제 부동산
한국감정원, 공동주택 통합 매매 실거래가격지수 공표공동주택 전체 시장의 가격흐름 정보를 국민에게 제공하기 위해
   
[더뉴스=부동산] 한국감정원(원장 직무대행 변성렬)은 공동주택 전체 시장의 가격흐름 정보를 국민에게 제공하기 위해, 공동주택 통합 실거래가격지수를 개발하여 7월 17일(월) 첫 공표를 한다고 밝혔다.

공동주택 통합 실거래가격지수는 기존 아파트 및 연립·다세대 매매 실거래가격지수를 통합하여, 공동주택 전체를 아우르는 실거래가격 지수이다.

이번 통합 공표를 위해 지난 `16년 11월 공동주택 통합 매매 실거래가격지수에 대한 통계청 컨설팅을 완료하였고, 그 결과를 바탕으로 한국감정원에서 시범산정 등을 거쳐 새로운 공동주택 통합 실거래가격지수 통계를 생산하게 됐다.

공동주택 통합 실거래가격지수는 전국, 수도권, 지방 등의 대권역으로 나누어 작성되며, 수도권의 경우 서울, 인천, 경기지역으로 다시 세분화하여 지수를 생성한다.

한편, 기존 연립·다세대주택 매매 실거래가격지수는 연립·다세대주택 전체 재고량의 70% 이상이 수도권에 분포함에 따라 수도권 지역의 지수를 아파트와 마찬가지로 월별 발표로 확대한다.

아파트 매매 실거래가격지수는 최근 1~2인 가구의 증가 및 투자수요 확대로 소규모 아파트 가격에 대한 국민 관심이 증가함에 따라 기존 60㎡이하 규모 지수에서 전용면적 40㎡이하 규모, 40㎡~60㎡이하 규모 지수로 세분화하였으며, 아파트 및 연립·다세대주택의 잠정지수의 공표는 기존의 지수 및 변동률 공표에서 잠정지수의 변동률만 공표한다.

잠정지수는 각 해당월의 미확정 지수이므로 공표를 단순화하여 잠정지수를 공개하지 않고 잠정지수의 변동성만 공개한다.

김재봉 기자  kimjaibong@gmail.com

<저작권자 © THE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휴 언론사

김재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