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국내정치 국회
민주평화당, '검찰은 전두환을 소환해 5.18의 진실을 밝혀라''전두환이 피해자라고 하는 것은 역사를 부정하고 왜곡하는 것'

[더뉴스=김소리 기자]민주평화당은 11일 최경환 대변인 논평을 통해 '검찰은 전두환을 소환해 5.18의 진실을 밝혀야 한다'고 주장했다. 

최경환 대변인은 '정치적 판단은 끝났어도 5.18의 진실은 여전히 남아있다'고 언급하며, 전두환이 이제와서 자신이 피해자라고 하는 것은 역사를 부정하고 왜곡하려는 의도로 용서할 수 없는 행위라고 비판했다.

다음은 민주평화당 최경환 대변인의 논평 전문이다.

민주평화당 최경환 대변인

검찰은 전두환을 소환해 5.18의 진실을 밝혀야 한다 

전두환이 자신의 회고록과 관련된 조사를 위해 검찰이 소환을 통보했으나 자신은 ‘무관하다’며 불응했다.

전두환은 내란죄로 1심에서 사형선고를 받고 항소심에서 무기징역으로 감형됐던 반인륜적 범죄자다. 이제 와서 자신이 피해자이고 죄가 없는 것처럼 역사를 부정하고 왜곡하려는 의도는 용서할 수 없는 행위이다.

이미 법원이 5.18민주화운동을 왜곡한 전두환의 회고록에 대해 출판·배포 금지 결정을 내린 바 있다. 국방부 특별조사위원회 조사결과에서 광주시민을 향해 헬기사격을 가했다는 사실이 확인됐고 ‘5.18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법’이 국회를 통과했다.

전두환을 다시 법정에 세워 5.18 정신을 다시금 바로 세우고 피해자와 유족들의 한을 달래주어야 한다.

전두환도 이제는 검찰에 나가 진실을 밝혀야 한다. 정치적 판단은 끝났어도 5.18의 진실은 여전히 남아있다. 전두환의 검찰 출석은 5.18의 진실을 밝히기 위한 첫 단추이다.

검찰은 반드시 전두환을 소환해 법과 원칙에 따라 철저히 조사해 엄벌할 것을 촉구한다.

김소리 기자  sori0129@gmail.com

<저작권자 © THE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휴 언론사

김소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