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국내정치 국회
이상민의원, “과학기술 전 분야에서 대학ㆍ출연연 협업모델 구축 및 확산해 국가발전에 기여해야”'일본경제침략 대책마련을 위한 대전충남지역 2차 대학총장 긴급간담회' 개최

[더뉴스=김재봉 선임기자] 이상민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과학기술특별위원장 겸 정보통신특별위원회 위원장, 대전 유성을)은 14일(수) 오전 11시 대전 충남대 리더스룸에서 ‘일본경제침략 대책마련을 대전충남지역 대학총장 2차 긴급간담회’를 개최했다. 

더불어민주당 이상민 의원

이번 간담회는 지난 7일 지역대학의 일본경제침략 대응을 위한 국내 원천기술 개발과 지역 기업 기술자문 및 경영지원 역할을 모색하는 1차 긴급간담회에 이어 지역기업‧출연연 협업모델의 구체적 정책을 모색하기 위한 자리로 마련됐다. 참석한 대학총장들은 일본경제침략 대응에 있어 대학 역할의 중요성에 공감하고, 출연연과 대학의 협업모델을 구체적으로 논의했다. 

일본정부의 백색국가 배제 등 수출규제 및 보복조치에 따라 소재부품 장비분야 뿐 아니라 모든 과학기술 분야에서 기술자립과 특정국가 의존도를 낮춰야하는 상황에서 기업‧출연연‧대학의 역할이 중요해졌다. 

이상민 의원은 “지금 일본경제침략에 단기적으로 대응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장기적으로는 대학 연구역량을 키우고, 출연연과 연구 협업의 생태계가 만들어질 수 있도록 대학의 역할이 중요해졌다”며 “이번 일본경제침략의 위기를 대한민국 혁신의 기회로 만들 수 있도록 대한민국 과기계와 교육계가 대전에서 똘똘 뭉쳐서 대책을 마련해주시면 국회에서 물심양면으로 돕겠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대전 소재의 정부 출연연구기관과 대학들을 중심으로 가칭 ‘원천기술 확보를 위한 대학·출연연 협업모델’을 만들고 이를 전국적으로 확산시켜 지역경제 활성화와 국가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대전충남지역대학총장 2차 긴급간담회에는 충남대 오덕성 총장 외 배재대, 대덕대, 목원대, UST, 건양대, 대전대, 대전과학기술대, 한남대, 한밭대, 우송대 등 10개 대학이 함께했다. 

김재봉 선임기자  kimjaibong@gmail.com

<저작권자 © THE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뉴스#이상민#국회

기사제휴 언론사

김재봉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