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관광 중부권 박물관
국립춘천박물관 ‘강원학 학술총서 12 – 고대 강원도의 대외교류’ 발간강원도연구원 강원학연구센터와 공동 심포지엄 수정·보완한 논문을 토대로

[더뉴스=안미경 기자] 국립춘천박물관(관장 김상태)은 강원연구원 강원학연구센터(센터장 장정룡)와 공동으로 심포지엄 발표 내용을 수정·보완한 논문을 <강원학 학술총서 12-고대 강원의 대외교류>로 발간했다.

양 기관은 2018년부터 3개년에 걸쳐 강원지역의 연구 공백기인 고대 국가 형성기에 대한 학술사업을 강원연구원 강원학연구센터(센터장 장정룡)와 공동으로 진행하고 있다.

올해는 지난 6월 28일‘고대 강원의 대외교류’를 주제로 심포지엄을 개최해 중도문화 성립 전후의 고대 강원지역의 문화교류상을 집중 조명했다.

국립춘천박물관과 강원학연구센터가 공동으로 발간한 이번 <강원학 학술총서 12-고대 강원의 대외교류>는 서울대학교 고고미술사학과 김장석 교수, 국립김해박물관 고영민 학예연구사, 충북대학교 전진국 연수연구원(강사), 국립경주박물관 신광철 학예연구사, 광진구청 윤성호 학예연구사 등 5명의 연구자가 참가했으며, 충남대학교 고고학과 박순발 교수가 종합토론 좌장을 맡았다.

학술총서에는 토론 내용 전문을 함께 수록하여 관련 연구자들 뿐 아니라 일반인들에게도 중도문화기 고대 강원지역에 대한 정보를 제공한다.

국립춘천박물관과 강원학연구센터는 3개년 프로젝트의 마지막 해인 2020년 고대 강원지역과 한반도를 포함한 동아시아 전체와의 관계를 살피는 학술 심포지엄을 개최할 예정이다. 

안미경 기자  mka@the-news.co.kr

<저작권자 © THE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뉴스#국립춘천박물관#강원학#강원도#고대강원#

기사제휴 언론사

안미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