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선거 총선 4.15총선
[4.15총선] 양기대 前광명시장 출판기념회, 3000여명 참석해 대성황양기대 전 시장 “사람을 소중하게 생각하는 정치를 하겠다”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 할머니 참석해 양전시장 응원

[더뉴스=김재봉 선임기자] 광명시민회관에서 열린 양기대 전 광명시장의 ‘대한민국 기대효과’ 출판기념회에 김진표 의원, 이종걸 의원, 노웅래 의원, 민병두 의원, 백재현 의원, 김태년 의원 등 약 3000여명의 지지자들이 참석했다.

양기대 전 광명시장 출판기념회 <사진 양기대 캠프>

특히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인 이용수 할머니가 몸이 아픈 데도 참석해 “참된 일꾼 양기대 전 시장을 응원해 달라”고 간곡히 부탁해 큰 박수를 받았다. 경기 광주 나눔의집 홍보대사인 양 전시장은 위안부 문제 해결에 노력해오며 이용수 할머니를 어머니로 모실 정도로 각별한 인연을 맺어오고 있다.

또 문희상 국회의장,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정세균 전 국회의장, 박광온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박병석 의원, 김부겸 의원, 송영길 의원, 전해철 의원, 신경민 의원, 소병훈 의원,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장관, 김경수 경남지사 등도 영상 축사와 축전을 보냈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양기대 전 시장은 창의와 열정으로 광명에 희망과 기대를 안겨주었다”며 “대한민국에 기대효과를 불러일으켜 보겠다는 양기대 전 시장의 당찬 포부에 힘찬 박수를 보낸다"고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김진표 의원은 축사에서 “세계적인 투자가 짐 로저스가 양기대 전 시장이 민간인이었으면 스카웃했을 것이라고 말할 정도로 양 전시장은 미래에 대한 혜안을 갖고 과감하게 일을 추진하는 능력이 검증됐다”며 “양 전시장이 국가에서 일할 기회를 주자”고 말했다.

양기대 전 시장은 저자 인사말에서 “그동안 해 온 성과의 핵심에는 사람이 있었다”며 “앞으로 사람을 더욱 소중히 여기면서 광명과 대한민국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대한민국 기대효과’ 책은 양기대 전 시장이 지난 8년간 재임시절 40년 버려진 폐광인 광명동굴을 세계적인 관광지로 만드는 등 관광 경제 교육 보육 복지 환경 분야에서 광명표 모델을 만들어 전국으로 확산시킨 성공스토리를 담고 있다.

한편 이날 출판기념회에는 최대호 안양시장, 한대희 군포시장, 공민배 전 창원시장, 제종길 전 안산시장, 김만수 전 부천시장 등 전 현직 지방자치단체장과 김창준 전 미공화당 연방하원의원, 윤승용 전 청와대 홍보수석(남서울대 총장), 최용규 인천대 이사장(전 국회의원), 박준훈 국립한국교통대 총장, 등 각계 인사들이 참석했다.

김재봉 선임기자  kimjaibong@gmail.com

<저작권자 © THE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뉴스#총선#양기대#광명시#광명#더불어민주당#

기사제휴 언론사

김재봉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