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Global THE NEWS터키 Hot Issue
터키 코로나-19 확진자 47명으로 증가만 하루 만에 29명 발생, 추가 감염자 확산 가능성 높아

[더뉴스=박광희 취재팀장] 터키의 코로나-19 감염자 숫자가 47명으로 늘었다. 

코로나-19 확진자가 18명으로 발표한 지 반나절만에 29명의 확진자가 추가되었다. 터키 보건부 파흐레틴 코자 장관은 공식 발표문에서 "새로 확인된 확진자는 29명이고 검진은 계속되고 있다. 아직까지 사망자는 없으나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다. 코로나-19의 신속한 검역을 위해  전국 지정 병원들과 대학들에 충분한 마스크와 키트를 무상 지원할 것이다"고 밝혔다. 

터키 보건부 페흐레틴 코자 장관이 코로나-19 관련 현황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 Milliyet>

또한 코자 장관은 "17일 08:00분 부터 영국, 스웨덴, 사우디아라비아, 이집트, 아일랜드, 벨기에, 아랍에미레이트 항공 운항을 중단한다"로 밝혔다. 이로써 코로나-19로 사태로 국제 항공 운항 중지된 국가는 20개국으로 늘어났다. 

터키는 18일에 코로나-19 대응 조치를 위한 대통령 주재 긴급 조정 회의를 가질 예정이라고 전한다. 코로나-19 관련 터키 정부가 숨가쁘게 움직이고 있다. 

박광희 취재팀장  thenews7490@gmail.com

<저작권자 © THE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뉴스#더뉴스_터키#더뉴스터키#더뉴스터키-코로나#더뉴스터키_코로나19#터키_코로나#터키-코로나19#터키_코로나_감염#

기사제휴 언론사

박광희 취재팀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