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국내정치 국회
[국정감사]일본 순시선 독도 인근 해양조사 방해 3년 새 5배 증가!독도 조사 방해행위에 대해 항의하고 독도에 대한 우리 입장 명확히 전달해야

[더뉴스=김재봉 선임기자] 이상민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대전 유성을)은 21일 일본 순시선이 우리 조사선의 독도 인근 해양과학조사를 방해한 횟수가 2017년 3회에서 2019년 16회로 5배 급증했다고 밝혔다.

독도 <사진 경상북도>

이상민 의원실이 해양경찰청에서 받은 자료에 따르면 일본 순시선은 독도영해선 외곽을 3~4일 간격으로 순회하고 있고, 2017년에는 80회였던 출현 횟수가 2018년 84회 2019년 100회로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더불어민주당 이상민의원

또한 일본 순시선은 독도 인근 해역에 지속적으로 출현해 독도 및 심해 생태계의 수산자원을 조사하는 우리나라 선박을 따라다니며 방송하는 등 조사 활동을 감시ㆍ방해하는 행위도 2017년 3건에서 2018년 5건, 2019년에는 16건으로 급증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상민 의원은 ‘순시선이 우리 영해를 침범하지 않았다고 하더라도 우리 조사선의 조사 행위를 방해하는 것은 영토주권에 대한 명백한 침해’라며 ‘우리 선박의 조사를 방해하는 일본 순시함의 노골적인 도발 행위에 대한 소극적 대응에서 벗어나 독도 조사 방해행위에 대해 항의하고 독도에 대한 우리의 입장을 명확히 전달해야한다’고 강조했다.

김재봉 선임기자  kimjaibong@gmail.com

<저작권자 © THE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뉴스#국회#국정감사#독도#일본#순시선#해양과학조사#방해

기사제휴 언론사

김재봉 선임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