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국내정치 국회
손학규 “더 이상 자리에 대한 욕심은 없다...제3지대는 바른미래당 중심으로”“공천에 당대표인 저 손학규가 좌지우지할 거란 생각은 아예 하지 마시라”
  • 김재봉 선임기자
  • 승인 2019.08.20 13:12
  • 댓글 0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