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THE NEWS전주.전북 사회 전북
전북, 국악 신동 김태연 ‘2023 새만금 세계스카우트잼버리’홍보대사로 위촉“홍보대사 역할 잘 수행해 세계잼버리를 성공적으로 개최하는데 보탬이 되고 싶다”

[더뉴스=김지현 기자] 2023 새만금 세계스카우트잼버리조직위원회(공동위원장 여성가족부 장관 김현숙, 국회의원 김윤덕, 이하 “조직위원회”)는 올해 8월 1일부터 8월 12일까지 개최되는 전세계 청소년 축제인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이하 “세계잼버리”) 홍보대사로 국악 신동 김태연 (11살)을 위촉했다고 밝혔다.

전라북도는 전세계 청소년 축제인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이하 “세계잼버리”) 홍보대사로 국악 신동 김태연 (11살)을 위촉했다 <사진 전라북도>

김태연 홍보대사는 앞으로 세계잼버리 대국민 인지도를 높이고, 행사 분위기를 확산하기 위해 홍보영상과 포스터 등을 포함한 홍보콘텐츠 제작에 참여하고, 현장 홍보에도 나서는 등 다양한 활동을 수행할 예정이다.

김태연 홍보대사는 세계잼버리가 열리는 새만금부지에 연접한 부안 출신으로 8살의 나이에 대한민국 춘향국악대전 판소리 초등부 대상을 차지해 국악신동으로 불렸고, 10살에는 미스트롯2에 출연해 4위를 차지한 바 있다.

조직위원회는 김태연 홍보대사가 참가 청소년들과 비슷한 연령으로 공감대 형성이 쉽고,‘범 내려온다’를 열창해 ‘아기범’이라는 애칭을 얻은 바 있어 세계잼버리 공식 캐릭터인 ‘새버미’와 연계한 다양한 홍보와 마케팅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태연 홍보대사는 “제 고향인 부안에서 전세계 청소년들이 모이는 세계잼버리가 열린다고 하여 응원하고 있었는데 홍보대사로 위촉되어 기쁘고, 앞으로 홍보대사 역할을 잘 수행해 세계잼버리를 성공적으로 개최하는데 보탬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조직위원회 위원장인 김현숙 여성가족부장관은 “국악 신동인 김태연 홍보대사의 활동에 대한 기대가 매우 크다”며, “홍보대사로서 다양한 활동을 통해 많은 국민들이 세계잼버리에 관심을 갖고 참여할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지현 기자  thenews7490@gmail.com

<저작권자 © THE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뉴스#전라북도#새만금#세계스카우트잼버리조직위원회#김태연#홍보대사

김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