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국제정치 해외이슈
송영길, 러시아 정부 초청으로 하바롭스크 방문트루프네프 극동개발담당 부총리를 만나 한국 기업 유치 지원 적극 협조 당부

가스관, 철도 등 양국 정부 경제협력 현안 논의예정 ‘북방경제통’ 재확인
송영길 의원

[더뉴스=정치]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의원(기획재정위, 인천계양구을)은 올해 처음으로 열리는 ‘러시아 투자자의 날’에 러시아 정부 초청을 받아 27~29일(화~목) 사흘간 하바롭스크를 방문한다고 밝혔다.

송 의원은 이번 방문에서 트루프네프 극동개발담당 부총리와의 특별 면담과 오찬을 포함, 슈포르트 하바로프스크 주지사, 페투호프 투자․수출청장 등 극동개발 관련 러시아 고위급 및 실무단과 연속으로 만나 한국 기업 유치 지원을 적극 협조할 것을 당부하고, 한-러경제협력 및 극동개발에 대해 폭넓게 논의할 예정이다.

이번 초청 방문은 ‘러시아 투자자의 날’에 참여하는 코트라, 한국통산, 부산항만공사, 수협, LS네트웍스, 다수의 한․러 합작회사 등 기관과 기업 담당자들을 지원하는 한편, 우리 기업인과의 별도 간담회를 통해 애로사항을 청취 하는 등 2박 3일의 일정동안 8개의 공식 일정으로 송 의원이 북방경제통임을 입증하는 초청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송영길 의원의 이번 러시아 방문은 문재인 대통령 러시아 특사 파견 후 불과 40여일만의 재방문으로 특사단에 함께했던 정재호 의원이 다시 한 번 동행하는 등 이번 방문이 단순 외유가 아니라 한-러 양국의 경제협력 의지를 재확인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보인다.

방문에 앞서 송영길 의원은 “가스관과 철도 연결, 북극항로 개척 등 북방경제는 한국-러시아 양국 경제 발전의 꽃길이 될 것”이라고 강조하며, “이번 방문을 통해 양국 정부의 경제협력 현안을 논의하고, 구체적인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뒷받침 해나가겠다”고 다짐했다.

노부호 기자  thenews0854@gmail.com

<저작권자 © THE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포토/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