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보험 금융.보험
신한은행, 자영업자 대출금리 인하 금융지원직원 고용 증빙자료 제출하면 0.2%p 특별금리 인하 적용
자영업자 지원을 위한 다양한 금융·비금융 프로그램 운영중

[더뉴스=The News인터넷뉴스팀]신한은행은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인건비 부담 증가를 겪고 있는 자영업자를 대상으로 대출금리 인하 금융지원을 실시한다고 24일(일) 밝혔다.

이번 금리인하는 직원을 고용해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 있는 개인사업자를 대상으로 하며, 25일(월)부터 신규 또는 만기도래 대출금에 대해 0.2%p의 특별금리 인하가 이뤄진다.

금리 인하를 적용받기 위해서는 근로복지공단이 발급하는 ‘일자리안정자금 지급내역서’ 또는 계좌 거래내역을 제출하면 되며, 정책자금·이차보전대출 등 일부 소상공인 지원대출을 제외한 모든 대출에 금리 인하 적용이 가능하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금리인하 조치는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도 최저임금을 준수하고 고용유지를 위해 노력하고 있는 자영업 고객의 고통을 조금이나마 덜어드리고자 마련했다”며 “신한은행은 경영 컨설팅 확대, 디지털 기반 금융거래의 편의성 제고, 신상품 개발 등 자영업자를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자영업자 경영지원을 위해 올해 지역신용보증재단에 320억원의 특별출연을 실시해 약 4,800억원의 대출 재원을 마련했으며, ▲신한SOHO사관학교(자영업자 교육 및 컨설팅) ▲성공두드림맞춤교실(세무, 법률, 금융 등을 주제로 특강) ▲성공두드림세미나(지방 자영업자 고객을 찾아가는 특강) 등으로 연간 3천여명의 자영업자들에게 비금융 지원도 진행하고 있다.

The News인터넷뉴스팀  thenews7490@gmail.com

<저작권자 © THE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뉴스#신한은행#자영업#대출

기사제휴 언론사

The News인터넷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