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THE NEWS경인 행정 경기도
이재강 경기도 평화부지사, 김포시 대북전단 대응 현장점검포시 월곶면 대북전단 현장 방문, 지역 주민 의견 청취 및 김포경찰서와 대응방안 논의

[더뉴스=김광현 기자] 이재강 경기도 평화부지사가 18일 오후 김포시 월곶면 대북전단 살포지점을 점검했다.

대북전단살포 현장점검을 나선 이재강 평화부지사

이 부지사는 이날 김포시 월곶면 주요 살포 지점 2곳을 방문해 현장 대응태세를 점검하고 지역 주민들의 의견을 들었다. 해당 지점은 지난해 10월 탈북자단체가 김정은 정권을 비판하는 대북전단을 살포한 곳이다.

정하영 김포시장과 함께한 현장점검에서 이 부지사는 “경기도 일원에서 대북전단 살포 행위가 일어나지 않도록 할 수 있는 모든 조치를 취하겠다”고 말했다.

지난 12일 경기도청 브리핑룸에서 대북전단 살포에 금지에 대한 지가회견을 하던 이재강 평화부지사

앞서 이 부지사는 지난 12일 불법 대북전단 살포에 대해 도가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동원해 적극 대응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날 현장 방문은 이에 따른 후속 조치다.

이 부지사는 지난 17일 포천을 찾아 대북전단 살포를 준비 중인 북한동포직접돕기운동 대북풍선단 이민복 대표의 집을 적발, 위험구역 및 행위금지 행정명령을 고지하고 공고문을 전달하기도 했다.

김광현 기자  thenews7490@gmail.com

<저작권자 © THE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뉴스#경기도#이재강#대북전단#현장점검#평화부지사#이재강_평화부지사

기사제휴 언론사

김광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