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THE NEWS경인 행정 경기도
경기도, 관광업계 지원사업 확대로 코로나19 극복 총력지원코로나19 수도권 확산 심화 등 여건 반영 추가 지원 결정
신청기준 완화해 수혜대상 확대, 관광업계 지원 강화

[더뉴스=The News인터넷뉴스팀] 경기도(도지사 이재명)는 지난 8월부터 코로나 극복 관광업계 지원사업인 ‘힘내라 경기관광, 경기도가 함께할게’ 2차 공모를 선착순으로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도와 경기관광공사는 지원 대상과 예산을 확대하는 등 추가 지원에 나섰다.

‘힘내라 경기관광, 경기도가 함께할게’는 여행업계 특화지원, 관광업계 체질개선, 마이스 경쟁력 강화, 민관공동프로모션 착한여행 시즌2 등 4개 사업으로 구성된 관광업계 활성화 사업이다.

경기도청 <사진 The News DB>

도는 이번 2차 공모로 기존 595개사, 29억 6천만 원이었던 지원금이 650개사 31억 4천만 원으로 확대된다고 설명했다. 또, 1차 공모시 전년 대비 70%이상 매출액 감소 업체였던 지원 기준을 60%로 완화해 수혜 대상을 늘릴 계획이다.

먼저 여행업계 특화지원 사업은 전년 월평균 매출액 대비 60%이상 감소한 업체 250개사를 모집해 특별고용지원업종 지정기간(’20.3.16~’21.3.31) 중 4대 보험료를 1인당 월 30만원까지 지원한다.

관광업계 체질개선 사업은 홈페이지 리뉴얼, 종사자 교육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1차 지원에서 아쉽게 탈락한 업체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여행업계 특화지원 사업과 마찬가지로 전년대비 매출액 60% 감소로 기준을 완화하고 125개사에서 150개사로 지원 대상을 늘렸다.

도는 또 마이스 업계에 실질적 혜택을 지원하기 위해 경쟁력 강화 지원사업을 일부 조정해, 관광호텔 등 마이스 업체들이 ‘착한여행 시즌2’에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로 했다.

관광내수를 활성화하기 위한 ‘착한여행 시즌2, 다시 한 번 착한여행’은 지난 시즌 1때 인기가 높았던 서울랜드, 한국민속촌, 허브아일랜드, 쁘띠프랑스 등 도내 주요관광지 47곳과 호텔 31곳 등 총 78곳이 참여하며 국내 최대 오픈마켓인 쿠팡을 통해 10월 7일부터 20일까지 2주간 판매한다.

일반판매가의 50%를 도에서 지원하고 20%를 참가업체에서 지원하므로 소비자는 70% 할인된 특가로 구매할 수 있으며, 판매기간 동안 구매한 상품은 내년 말까지 사용이 가능하도록 설계되어 사용기간도 넉넉하다. 단, 조기매진 될 수 있으니 서둘러야 한다.

오태석 경기도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 이번 ’함께할게’ 사업이 관광업계가 위기 상황을 벗어날 수 있는 마중물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The News인터넷뉴스팀  thenews7490@gmail.com

<저작권자 © THE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뉴스#경기도#관광업#코로나19#확산#경기관광#함께할게

기사제휴 언론사

The News인터넷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