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THE NEWS경인 행정 경기도
‘지페어 코리아 2020’ 순항, 21~23일 수출·구매상담 집중운영제품영상 및 다국어 콘텐츠 제작 등 ‘온라인 홍보 마케팅’ 지원

[더뉴스=김소리 기자] 올해로 23회를 맞는 대한민국 최대 규모의 중소기업 우수상품 박람회 ‘지페어 코리아(G-FAIR KOREA) 2020’이 오는 21일부터 23일까지 킨텍스에서 비대면 수출·구매상담회를 집중 운영한다.

지페어코리아 배너 <사진 경기도청>

이번 전시회는 2~3일간 개최되는 예년과 달리 코로나19로 인해 9월 1일부터 11월 30일까지 온라인 전시장을 함께 운영하고 있다.

온라인 전시장(online.gfair.or.kr)에는 주방용품관, 생활용품관, 건강용품관 등 총 3개관이 개설돼 있는데 400여 개 참가기업이 약 1,300개 제품을 전시하고 있으며 유럽, 아시아, 중동 등 45개국 550명 이상의 유력 바이어가 등록을 마쳤다. 온라인 전시회에서는 참가기업의 판로지원 극대화를 위한 수출상담회 사전매칭이 진행되며 수출상담회는 1:1 화상으로 이뤄진다.

21~23일까지 킨텍스 제2전시장 6홀에서는 400개 기업, 국내외 바이어 450명이 참여하는 화상 수출 상담과 구매 상담이 집중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구매 상담에는 국내 대형 유통업체 약 50개사 구매담당자(MD) 150명이 함께해 원활한 상담을 지원한다.

집중 상담기간에는 ‘지페어 어워즈(G-FAIR AWARDS)’에 선정된 우수상품을 별도 시상식 없이 전시한다. 올해 최우수 제품상(경기도지사상), 올해 우수 제품상(GBSA원장상), 올해 우수 제품상(경기도수출기업협회회장상) 등 총 3개 시상 분야에서 15개의 우수제품이 선정됐다.

올해 최우수 제품상은 생활용품관에서 빅데이터·인공지능(AI) 기술 기반 맞춤형 뷰티솔루션 ㈜릴리커버 등 2개 업체, 주방용품관은 음식물쓰레기 처리 기업 ㈜미미클, 건강용품관은 골반교정기 제조기업 ㈜나인테크놀로지가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도는 집중 상담기간 외에도 상시 수출상담을 다음달 2일부터 27일까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디지털무역상담실(수원)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아울러 ‘지페어 2020’ 온라인 전시관에 입점한 중소기업들에게는 공식 홈페이지 내 국문 및 영문 상세설명을 지원해 국내외 판로 개척 기회를 부여한다. 등록 기업뿐만 아니라 상품 바이어들은 온라인 전시관에서 상품을 확인한 후 개별 미팅 요청(Request Meeting)을 통해 참가 기업들과 회의 일정을 잡을 수 있도록 해 효율성을 극대화했다.

류광열 경기도 경제실장은 ‘온라인 전시회라는 원격 방식을 통해 편의성과 안전성 모두를 높인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며 ‘코로나19로 경제적 손해가 큰 중소기업 지원을 통해 국내외 판로를 개척할 수 있도록 참가 기업에게 그 어느 때보다 더 많은 지원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참가안내 등 기타 자세한 문의사항은 경기도 외교통상과 전시전략팀(031-8008-2196), 경기도 경제과학진흥원 전시팀(031-259-6531~4)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소리 기자  sori0129@gmail.com

<저작권자 © THE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뉴스#경기도#지페어코리아#온라인#수출#구매#홍보

기사제휴 언론사

김소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