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국내정치 국회
이상민 의원, “대전지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현장 대응체계 점검"충남대학교 병원, 유성구 보건소 방문 의료진 및 근무자 격려

[더뉴스=박광희 취재팀장] 더불어민주당 이상민 의원(과학기술특별위원장 겸 정보통신특별위원회 위원장, 대전 유성을)은 3일 충남대학교 병원과 유성구 보건소를 차례로 방문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현장 대응 상황을 점검하고, 향후 조치 계획을 논의하며 현장에서 수고하는 의료진과 관계자들의 노고를 치하하고 격려했다.

충남대학교병원을 방문한 이상민 의원 <사진 이상민 의원실>

이상민 의원은 대전 거점병원인 충남대병원을 방문해 윤환중 병원장에게 현황과 대책, 지원사항에 대한 설명을 듣고 선별 진료소를 들러 근무자를 격려한 후 유성보건소를 방문했다. 현재 대전에는 발생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진자는 없으며 접촉자 3명, 의사환자 1명, 의심신고 11명이 관리 대상으로 지정되어 있다.  

이 의원은 “마스크·손세정제·의료인 보호 장구 등 방역품을 최대한 확보 지원하고 그외 감염병, 전염병 확산 방지에 필요한 것이 있으면 국가적으로 지원하겠다”면서 “향후 예방 체계를 만들기 위해서는 문재인대통령 공약인 권역별 감염전문 공공병원을 설립하여 감염병, 전염병 사태를 집중 관리, 총괄하는 체계를 시급히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서 “이를 위해서 필요한 법적 제도와 예산 마련을 위해 적극 노력하는 등 국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설명한  이 의원은 “감염병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서는 마스크 착용, 꼼꼼한 손씻기 등 예방 행동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감염이 의심되는 경우 즉각 신고하는 등 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도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박광희 취재팀장  thenews7490@gmail.com

<저작권자 © THE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뉴스#더불어민주당#이상민 의원#코로나바이러스#중국#후안폐렴#정부대응#감염증#전염병#확진자

기사제휴 언론사

박광희 취재팀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영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